백혜련국회의원 , 신분당선 연장선 설계비 예산 150억원 확보!

URL복사

22년 본격적인 설계에 들어가는 신분당선 연장선, 정부안에서 20억 증액한 150억원으로 통과!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12월 3일 일상의 회복과 민생을 지키기 위한 607조원의 정부 예산이 국회에서 의결되었다. 

 

이 중 수원 발전의 핵심이 될 신분당선 연장선의 설계비 예산이 당초 정부안 130억 원에서 20억 원이나 증액된 150억 원으로 통과되어, 2024년 초 착공을 목표로 본격적인 설계에 들어간 신분당선 연장선 사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백혜련 의원은 “신분당선 연장선 복선화를 위한 설계적정성 검토가 현재 완료되었으며, 이제 기재부 심의 절차만 남은 상태로 심의가 마무리되는데로 기본계획 고시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며 신분당선 복선화 추진 의지를 드러냈다.

 

 

또한, 신분당선 연장선 예산 외에도 하수처리장 신설과 주민체육 ㆍ여가시설을 동시에 마련하는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 예산 16.3억원, 수원하수처리장 하수찌거기 감량화 3.6억원 역시 국회에서 통과되었다.

 

3일 통과된 국비 예산외에 백의원은 수원의 생태 랜드마크가 될 ‘수원수목원’의 특별교부세 16억원을 비롯하여 서수원의 삶의 질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생활ㆍ안전 부분에 대한 특별조정교부금 40억5천만원을 기확보한 상태이다.

 

주 내용으로는 ▲황구지천 산책로 환경정비 9억원 ▲ 권선구 안전사각지대 CCTV설치 3.69억원 ▲ 수원중소유통공동구매 제2물류센터 증축 3.01억원 ▲ 수원종합운동장 보조구장 인조잔디 교체 8.2억원 ▲ 황구지천 왕벚나무길 산책로 정비사업 8억원 ▲ 서호노인복지관 개보수 사업 5억원 ▲ 입북동 통로박스 정비사업 2.1억원 ▲ 호매실 모아미래도 보행자도로 조명시설 개선사업 1.5억원이 있다.

 

한편, “더 활기찬 민생, 더 강한 경제, 더 밝은 미래”라는 기조 아래 정부의 예산을 심의한 더불어민주당은 일상회복, 민생개선, 경제활력을 위한 당면현안 해결을 위해 힘썼다고 밝히며 소상공인 손실보상 하한액의 확대, 보상 제외 업종에 대한 저금리 융자 지원 등 보다 두터운 민생예산 마련을 주요 성과로 뽑았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