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難字難訓(난자난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다솜글로벌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수원시,수원화성문화제 이슈와 전략 수립 전문가 토론회 개최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수원시는 지난 18일 수원컨벤션센터 305호에서 제56회 수원화성문화제 이후 글로벌축제로 도약 하기 위해 '화성문화제 이슈와 전략 수립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 했다. 세계문화유산 수원화성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글로벌 관광도시 수원의 위상 확립을 위한 관광 주도형 축제 전략을 관련분야 및 전문가가 토론하고 지향점을 모색하는 자리 였다. 좌장인 김창수 교수(경기대 관광전문대학원장)는 새로운 패턴으로 자료 없이 현장 토론 개최는 처음 시도하는 자리 이며 토론자 여러분의 많은 생각을 도출해내고 참여자 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토론회를 열것이라며 시작을 알렸다. 우선, 5가지 주제를 가지고 토론회를 시작 하는데 첫째,화성문화제 대표 프로그램인 정조대왕 능행차,혜경궁홍씨 진찬연,야조 등 관람료 징수에 대한 의견을 논하였다. 오훈성박사(한국문화관광연구원)는 “공연이 중심이 되는 불특정 다수에게 보여주는게 중요한지. 조금더 고급스럽게 하는게 중요한지에 대한 선택을 해야한다. 개인적으로 입장료를 받는게 좋다고 생각하는데 관람객의 쾌적성이나 품질에 대해 생각 해 보면 받는게 낫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수범교수(경희대학교)는 “화성문화제는

황광용 화성시의원 후보 , “지역구가 바뀌었다고 사람 마음까지 바뀌지 않습니다.”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오는 6·1 지방선거에 화성시의원 사선거구(병점1동, 병점2동, 진안동)에서 1-나 번으로 재선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황광용 후보가 22일 일요일 반월동 체육센터에서 운동하는 60여명의 시민들에게 인사하는 등 활발한 선거활동을 이어 갔다. 이번 선거구 개편에 따라 반월동 지역은 황광용 후보가 출마하는 사선거구(병점1동, 병점2동, 진안동)에 포함되지 않지만, 선거구 개편 전에는 현직 시의원인 황광용 후보의 지역구 안에 포함되는 지역이었다. 이번 지방선거에 표가 나오지 않는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황광용 후보는 반월동을 위해 함께하겠다며 “지역구가 바뀌었다고 사람 마음까지 바뀌지 않습니다.”라고 주신 믿음에 꼭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황광용 후보는 대표 공약인“병점역 복합환승센터 건립”외 28개 공약과 화성시 정책의 정확한 방향설정 및 추진으로 4년 후 화성시의 미래에 전혀 다른 결과를 가져오기 위해 화성시 항로의 1도를 바로 잡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황광용 후보는 현재 화성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하는 등 4년간 화성시의원으로 활동하면서, 유해조류 퇴치 및 배설물 관리에 관한 조례 등을 제·개정 하였다. 또한, 병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