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 팔달구 화서1동에 사랑의 쌀 전달식 가져

다자녀 가정 등 소외계층에 쌀 40포 전달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 나눔의 기쁨이 더 크다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수원시 팔달구 화서1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은주)는 지난 10일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로부터 다자녀가정 등 소외 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는 부탁과 함께 ‘사랑의 쌀’ 40포를 전달받았다.

 

이번 사랑의 쌀 전달은 설 명절을 맞아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가 어려운 이웃들과 사랑을 나누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화서1동은 이날 전달받은 ‘사랑의 쌀’을 다자녀 가정 등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 강승원 회장은 “화서1동의 소외된 이웃 돕기에 동참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을 하면서 나눔의 기쁨이 더 크다는 것을 알게 된다. 앞으로도 반찬봉사 등 크고 작은 행사에 참여하며 봉사활동을 이어갈 생각이다”라고 전했다.

 

김은주 화서1동장은 “기탁해주신 물품은 꼭 필요한 분들께 고르게 전달해 풍족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며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의 나눔의 손길이 어려운 분들에게 정말 큰 힘이 되리라 생각한다. 앞으로도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을 만드는 사람들 봉사회'는 매월 1,3,5(일요일)주 장안구 장안공원과 수원역전(1.3주 일요일)에서  오전 7시 독거노인 및  노숙자를 위해 따뜻한 급식을 제공하며 사회 각층에 봉사와 사랑을 나누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