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올림픽공원의 새로운 이름을 지어주세요

수원시, 12월 25일까지 올림픽공원 명칭 공모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수원시가 오는 25일까지 수원 올림픽공원의 새로운 이름을 공모한다.

수원시는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수원지역 항일독립운동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올림픽공원을 리모델링하고 새로운 이름을 공모하기로 했다. 100주년 기념 조형물을 건립하고 기존 조형물은 재배치할 예정이다.

올림픽공원의 역사를 반영한, 부르기 쉬운 이름을 응모하면 된다. 수원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1명이 1건을 응모할 수 있다.

수원시 홈페이지 ‘공모·접수’ 게시판에서 ‘수원시 올림픽공원 명칭 공모’를 클릭해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제출하면 된다. 전자우편으로 제출해도 된다.

동일한 이름의 응모작이 있으면 먼저 응모한 작품을 우선으로 심사한다. 이미 사용되고 있는 명칭, 상표권 등으로 보호받는 명칭은 선정대상에서 제외된다.

내부 심사로 5건을 선정하고 온라인 투표를 통해 시민 선호도를 조사할 예정이다. 1·2차 점수를 합산해 당선작과 우수작을 선정한다.

당선작은 2020년 2월 3일 수원시 홈페이지 ‘수원소식→시정소식’에 공개된다. 당선작 응모자에게는 30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 우수작 응모자에게는 10만원 상당 온누리상품권을 수여한다.

수원 올림픽공원은 1987년, 88서울 올림픽 개최를 기념하기 위해 조성했다. 평화의 소녀상, 수원 출신 독립운동가 임면수 선생 동상 등 조형물이 있다.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