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형 특화버스 ... 이용자 중심의 맞춤형 29개 노선(172대) 확대

URL복사

출퇴근전세버스·3도어저상버스·2층버스·전기저상버스·프리미엄버스 등 확충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성남시는 오는 7월부터 이르면 9월 이내로 근로자 집중 지역 및 출퇴근 이용자 중심으로 맞춤형 버스를 대규모로 증편하여 이른바 ‘성남형 특화버스’를 추가 확충한다.


공공성 강화를 위한 성남형 버스 준공영제의 기존 맞춤형 모델로 누리버스(교통소외지역), 반디버스(심야시간), 신규개발지역의 14개 노선, 104대 이외에 5가지 특화버스를 29개 노선 및 총 172대로 증편하여 운행한다.


첫째로 출퇴근전세버스는 입석률이 매우 높은 서울역 방면 정규 광역버스 노선에 첨두시 주요 거점 출발 버스를 투입, 기존 혼잡율 53%이상 완화 효과가 있으며 국비(30%) 및 도비(21%)를 확보하여 5개 노선 총 16대 차량에 투입한다.


출근형은 9000번 5대(이매촌한신A 07:20, 07:35, 07:45 및 한진A 06:50, 07:10), 9003번 3대(운중초교 07:25, 07:32, 07:48), 9300번 2대(벌말육교 07:15, 07:35), M4102번 3대(오리역 07:00, 07:10, 07:30)이며, 퇴근형은 9007번 3대(SK플래닛 17:30, 17:50, 18:10) 광역버스로 서울방면 평일만 편도 운행한다.


둘째로 3도어저상버스 4개 노선 8대는 대중교통 이용 승객이 집중되는 50번, 250번, 330번에 각 2대씩 현재 운영중이며, 9월내 231번에 2대를 추가 투입하여 위례신도시 및 판교제2테크노밸리 지역에 출퇴근 편의를 제공한다.


3도어저상버스는 일반저상버스 대비 혼잡율을 평균 38% 완화하는 대용량버스로 3개의 개폐문이 편리한 승하차와 교통약자 이동도 동시에 돕는다.


셋째로 2층버스 3개 노선 8대는 광역버스 4500번(1대) 및 3330번(5대)가 운행중으로 오는 8월에 9300번에 2대를 추가 투입하여 서울역 방면 광역통행 여건 개선을 추가 도모한다.


넷째로 전기저상버스는 금년내로 총 158대가 친환경 및 교통약자 이동수단으로 관내 도심 혼잡 지역 구석구석을 누빈다.


현재 8개 노선 104대가 전기저상버스로 운행중이며 시내버스 33번(24대), 50번(17대), 51번(38대), 60번(6대), 220번(1대)이 기투입 되었고, 마을버스에는 88번 및 88-1번(13대), 32번(5대)이 운영중이다.


전기저상버스는 모란대형공영주차장, 산성동공영주자창 등에 전기충전시설을 추가 확보하여 금년 하반기내로 54대가 시내버스에 추가 투입되어 운행될 예정이다.


끝으로 프리미엄버스는 고급형 우등 광역버스 형태로 전용앱(MiRi)을 통해 예약 이용 가능하며 경기순환버스 요금을 적용(수도권 통합 환승 적용, 카드기준 3,050원), 주요 거점만 정차하는 skip&stop 방식으로 운행한다.


성남시는 수원시·용인시·화성시·시흥시와 적극적인 광역 교통대책 협의를 통해 관외 주요 택지개발지구에서 관내 판교제1·2테크노밸리로 출근 및 퇴근 각 2회씩 운영하는 프리미엄버스를 9개 노선 36대를 확보하였다.


수원 호매실지구(P9100번), 용인 남사아곡지구(P9201번, P9241번) 및 서천지구(P9242번, P9243번), 화성 동탄1지구(P9301번) 및 2지구(P9302번), 시흥 능곡지구(P9530번) 및 배곧신도시(P9540번) 등에서 프리미엄버스로 대중교통 편의를 제공한다.


성남시 대중교통과장은 “성남시는 관내외 인가 버스노선이 ‘21. 7월 현재, 211개 노선, 총 2,565대가 운행되고 있어 경기도 31개 시군중 버스 운행대수 및 지역간 광역통행량이 가장 많은 도시” 라면서 “일일 250만이 넘는 유동인구의 성남시는 대중교통 이용자 중심의 맞춤형 교통대책으로 성남형 특화버스를 지속 확대해 성남에서는 어디에 사시든, 어디에 계시든, 어디에 가시든 교통사각지대가 없는 교통복지도시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