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교육지원청,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발전방안 학교장 토론회 개최

URL복사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온마을캠퍼스 수업 참관 및 공동교육과정 확대방안 협의

 

(한국글로벌뉴스 - 박소연 기자) 광명교육지원청은 23일 광명시청소년수련관(관장 김홍일)에서‘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확산를 위한 학교장 토론회’를 진행했다.


이 토론회는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확산을 위한 인식 개선과 공감대를 확산하고 고교학점제 정착을 위한 소통 및 현장 의견을 수렴하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이루어졌다.


토론회 시작 전, 관내 중·고등 전체 학교장은 광명지역에 개설되어 시범 운영되고 있는 온마을캠퍼스(광명시청소년미디어센터) 「영상제작의 이해」수업을 참관하고 참여 학생들을 만나 격려하였으며, 이어 개최된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학교장 토론회에는 고교학점제 온마을캠퍼스 관계자 분들도 함께 참여하여 광명지역의 고교학점제 확대에 대해 논의하였다.


이 토론회에서 광명교육지원청은 경기도 고교학점제의 대표적인 모델이 되고있는 광명개방형 온마을캠퍼스 확산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약속하였고, 더욱 활발한 학교 안과 밖의 유기적인 교육협력을 강조하였다. 전국적인 벤치마킹 사례가 되고있는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온마을캠퍼스란 단위학교에서 개설이 어려운 과목을 광명지역의 기관과 협력하여 개설 및 운영하여 학점으로 인정받는 정규 교육과정이다.


토론회에서는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발전방안에 대해 현장 밀착형 토론(좌장 교육장 김광옥)으로 이어졌다. ▶ 고교학점제 공동교육과정 확대를 위한 기반조성 실태 및 방안 ▶ 고교학점제에 대한 주체별 공감대 확산 필요성 및 방안 ▶ 교사별 다과목 지도에 따른 교사업무부담 해결방안 ▶ 다양한 과목 개설을 위한 교사자격 미소지자 관련 우려 해소 방안 ▶개방을 통한 초중고 지역교육과정 운영 방안을 함께 공유하였다.


토론회에 참석한 광명시청소년재단 서일동 대표는“광명지역 내 학생들을 위한 온마을캠퍼스 및 지역교육과정 운영에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2022학년도에는 광명시청소년수련관 내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한 고교학점제 온마을캠퍼스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광명교육지원청 김광옥 교육장은“현장의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광명지역 학생의 다양한 교육적 요구를 반영하는 교육과정을 위해 노력하시는 관내 중고교 교장선생님에 감사드린다”고 하시면서 “앞으로 광명개방형 고교학점제 확대를 위해 지역교육공동체와 협력하여 현장 눈높이에 맞는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