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완성차업계, 차량용 반도체칩 공급부족 상반기중 지속 전망

URL복사

 

(한국글로벌뉴스 - 아셀 기자) EU 완성차 업계는 차량용 반도체칩 공급부족에 따른 완성차 생산 차질이 올 여름까지 지속될 것으로 전망, 소싱을 확대할 계획이다.


코로나19에 따른 가전제품 수요증가와 작년 하반기 신차판매 회복세로 글로벌 반도체칩 공급부족이 발생, 유럽 전역의 조립라인에서 생산차질이 발생 중이다.


폭스바겐은 반도체칩 공급부족이 2분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 EU 역내 웨이퍼 및 반도체칩 생산업체와 직접 계약을 확대할 계획이다.


르노 자동차는 차량용 반도체칩 공급부족이 2분기 최고조에 달해 약 10만대의 완성차 조립에 차질이 예상되며, 포드, 닛산 등에도 생산차질이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IHS 마킷에 따르면, 차량용 반도체칩 공급부족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약 1백만 대의 완성차 생산이 연기되는 등 생산 차질이 발생했다.


한편, EU와 독일, 프랑스 등이 역내 반도체칩 생산능력 확대 등 정부 차원에서 반도체칩 공급문제 해결을 시도하고 있으나, 조기 상황 개선은 쉽지 않은 상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