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추석 명절 앞두고 전통시장 방역점검

URL복사

25일, 발안만세시장 현장 점검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서철모 화성시장이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 대표 전통시장을 방문해 방역실태 점검에 나섰다.

 

서 시장은 생활 속 거리두기가 2단계로 완화되면서 추석 명절을 맞아 지난 19일부터 한시적으로 재개장한 발안만세시장의 5일장 일대를 돌며 마스크 착용 등 방역상항을 꼼꼼히 점검했다.

 

서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많은 상인들이 겪는 어려움에 공감한다”며, “소상공인 맞춤형 지원과 더불어 시민들이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방역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추석이 시작되는 28일부터 내달 11일까지 2주간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하고 고위험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강화할 방침이며, 연휴기간 중 방역 및 치료체계를 정상 가동, 재난안전대책본부는 24시간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