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국중현 의원, ‘2019 행정사무감사 우수위원’선정

도민의 안전 강화와 경기도의 효율적인 공유재산 관리 필요성 지적
예산 집행의 적절성과 사업 계획과 수행의 일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살펴

 

(한국글로벌뉴스 -박소연 기자)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국중현 의원(더불어, 안양6)이 안전행정위원회 위원들의 투표를 통해 선정한 ‘2019 행정사무감사 우수위원’ 으로 선정되었다.

 

국중현 의원은 지난 11월 11일부터 10일 동안 진행된 소방재난본부, 자치행정국 등 6개 실·국·본부와 12개 소방서 등 경기도 내 23개 기관(부서)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예산 집행의 적절성과 사업 계획과 수행의 일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살펴보았다.

 

 국 의원은 소방재난본부에 대한 감사에서 소방서와 119안전센터 신축 등 소방시설건축이 계획 수립부터 준공까지 평균 10년이 소요된다”고 지적하며, “신도시의 경우 아파트 건축과 함께 계획해서 소방시설만 건축이 늦어지니 지역 주민들의 주요 민원 요소가 되는 만큼 공사 기간 단축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화재 발생원인 분석 등을 통해 효율적인 화재 예방 계획 수립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자치행정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는 “경기도가 새로운 사업을 위해 부지를 구입할 때 법에서 정하는 조성원가에 비해 비싸게 구입하는 경향이 있다”고 지적하며, “관련 법령을 개정해야 하는 부분도 있는 만큼 경기도의 신중한 예산 입행과 함께 법령 개정을 위해 중앙정부와 국회에 건의하는 등 적극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국 의원은 "건축사로서의 경험을 살려 소방관서의 건축 지연을 지적하고, 경기도 소유의 토지 등 공유재산의 매각 방식의 개선을 촉구한 것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며 "도민의 안전 강화와 경기도의 효율적인 공유재산 관리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살피겠다"고 말했다.

 

 

포토리뷰